본문 바로가기

REVIEW/MWC 2017

화웨이 P10 스펙과 실물 후기, 그리고 닮았지만 다른 느낌 화웨이 P10 스펙과 실물 후기, 그리고 닮았지만 다른 느낌 최근 지인이 화웨이 P9(HUAWEI P9)을 메인폰으로 사용 중이다. 페이스북등에 가끔씩 올라오는 사진이 재미있었고 각지고 엣지 있어 보이는 느낌이 좋았다. 그래서 이번 MWC 2017에서 열리는 화웨이 P10의 발표회에 참석해보고 싶었지만 여건이 맞지 않았다. 아쉬운 마음에 행사장에서 화웨이 P10을 만났다. 인정하자, 닮았다 라이카 모듈의 카메라를 먼저 강조하고 슈퍼차지와 빠른 퍼포먼..
미워도 다시한번, 블랙베리 키원(KEY one) 미워도 다시한번, 블랙베리 키원(KEY one) MWC 2017 기간 중 개인적인 욕심으로 꼭 챙겨보고 싶은 제품이 있었다. 블랙베리 키원(BlackBerry KEY one)이다. 나중에 잘풀려 프리브처럼 한국에서 만날 수 있다면 모르겠지만 일단은 여기서 봐두어야 한다는 생각이 강하게 들었다. 미워도 다시한번, 그렇게 뒤돌아보게 만드는 이름이 블랙베리 아닌가? 탄탄한 만듦새, 살아있는 키보드 블랙베리 키원의 실물을 보면서 첫 느낌은 그냥 반가웠다. ..
MWC 2017 SONY, 소니다움으로 돌아오다 MWC 2017 SONY, 소니다움으로 돌아오다 스마트폰 시장에서 조금 약세를 보이지만 그래도 꾸준히 자신의 길을 걷는 브랜드가 있다. 소니(SONY). MWC 2017 부스에서는 아직 출시하지 않은 새로운 스마트폰과 함께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였다. 언제나 그냥 지나칠 수 없는 부스 소니를 올 해도 둘러보았다. 올해는 개인적인 취향 때문인 지 상당히 만족스런 느낌을 간직하고 돌아섰다. 내가 생각하는 소니다움, 그것이 참 잘 스며있고 표현된 느낌이다...
LG G6, 발표회장에서 만난 첫 인상 LG G6, 발표회장에서 만난 첫 인상 26일 12시(현지시각) 바로셀로나 산호르디 클럽에서 LG G6의 발표회가 있었다. 50여분의 키노트와 함께 공식적으로 공개된 LG G6 실물을 만났다. 행사장에서 만나본 LG G6 실물에 대한 첫인상을 정리해본다. 나쁘지는 않다. 그렇다고 확 끌리지도 않는다. LG G6의 가장 첫 느낌은 베젤이 상당히 줄어든 화면이었다. 18:9 비율을 적용했고 5.2인치 사이즈에 기존 5.7인치에 해당하는 디스플레이를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