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7 레드 프로덕트 개봉기, 실물을 보면 가지고 싶어진다

아이폰7 레드 프로덕트 개봉기, 실물을 보면 가지고 싶어진다

애플에서 새로운 레드 프로덕트(RED PRODUCT)를 내놨다. 레드 아이폰7과 아이폰7플러스. 조금 뜬금없는 타이밍이긴 하지만 레드 프로덕트는 꾸준히 나오던 시리즈이니 우선 반갑다는 느낌이다. 엣지있거나 시그니쳐가 되거나 그리고 레드 프로덕트만의 의미도 가지기 때문이다. 물론 색 선택의 폭도 넓어져서 좋다. 케이스로 되겠지? 안된다. 실물을 봐야 그 맛을 알기 때문이다.



아이폰7 플러스, 레드로 의미를 품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박스를 보면서 레드 컬러 하나로 이렇게 포인트가 달라진다는 느낌을 받게된다. 로고와 글자만 달라졌는데도 느낌이 상당히 다르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설명서에 레드 프로덕트에 대한 안내 카드가 간단하게 들어가 있다. 프로덕트 레드는 애플 제품만이 아니라 다양한 제품들이 있으며 HIV/AIDS 퇴치와 치료를 위해 수익금의 일부가 기부되는 형태이다. red.org에 가보면 좀 더 다양한 정보를 알 수 있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구성품은 기존의 아이폰7플러스와 똑같다. 사실 아이폰7 플러스 하우징만 레드로 바뀌었을 뿐 모든 면에서 아이폰7 플러스와 같다고 생각하면 된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가장 먼제 눈에 띄인 것은 뒷면에 새겨져 있는 프로덕트 레드. 케이스로 빨간색을 흉내낼 수는 있어도 프로덕트 레드라는 이름과 의미까지는 흉내낼 수 없다. 가치는 의미가 만들어내는 것이니깐.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아이폰 프로덕트 레드의 전면 색상은 화이트이다. 블랙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아쉬워하는 부분이지만 개인적으로는 레드와 화이트가 더 어울린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레드와 화이트가 더 잘 어울린다는 말은 실물을 만져보고서야 할 수 있는 말이다. 단순히 붉다라는 느낌이 아니라 고급스럽게 가라앉은 진홍색을 띄고 있기 때문이다. 빛을 받는 순간에 따라 선홍색과 진홍색의 그라데이션을 만들어내지만 조금 차분하고 묵직한 색이다. 그러니 전면이 블랙이 되어 버리면 너무 무겁게 칙칙해져 버릴 것 같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아이폰7 프로덕트 레드에는 실버가 포인트로 들어간다. 골드가 아니라서 아쉽다는 사람들도 있겠다. 호불호의 영역이겠지만 프로덕트 레드의 의미를 생각해보면 너무 화려하기 보다는 수수한 느낌도 괜찮다는 생각이 들었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아래에도 실버로 포인트가 들어가 있다. 별표 나사가 실버라 조금은 눈에 띄는게 아쉬웠다 나사까지는 레드로 처리해줬다면 참 이쁘지 않았을까?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버튼, 절연띠 등에서는 레드를 잘 지켜주고 있다. 절연띠와 만들어내는 투톤은 기능과 함께 예쁘다는 느낌을 물씬 풍긴다. 역시나 실물을 봐야 이 맛이 좀 더 강해진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후면의 로고도 실버로 처리했다. 빛에 따라 색이 조금 달라보이기 때문에 금색으로 보이기도 한다. 그래서 아이언맨 컬러라고 하기도 하는데 아쉽게도 실버다.


아이폰7 플러스로 프로덕트 레드 제품을 살펴봤다. 사실 별반 차이없는 기능에 128GB와 256GB만이 나오기 때문에 쉽게 손이 가지는 않는다. 하지만 그렇게 별거 없지만 희소성과 프로덕트 레드의 의미를 가진다. 그걸 가지고 싶은 사람들을 위한 제품인 것이다. 말은 이렇게 하지만 실물을 보면 그냥 가지고 싶어진다. 색 참 잘 빠진게 사실이다.



하우징으로는 가질 수 없는 레드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현재 사용중인 아이폰7 매트 블랙과 잠시 비교를 해봤다. 전면이 블랙과 화이트는 확실히 차이가 난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재미난 것은 후면이었는데 역시나 무광의 느낌을 품으면서도 빛에 따라 색을 살짝 바꿔주는 메탈의 특징을 잘 품고 있다. 매트블랙처럼 차분하면서 조용히 고급스러움을 보여준다.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레드가 나오고 하우징이나 케이스 이야기를 하는 사람들이 있다. 혹은 케이스를 쓰면 색은 안보인다는 말을 한다. 실물을 본다면 얘기는 달라질 듯 하다. 프로덕트 레드는 프로덕트 레드다. 예쁘다. 인정하면 편하다. 인정.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개봉기, 디자인, 실물

아이폰7 프로덕트 레드를 보면서 3배 빠를 것 같은 느낌이 들지만, 원래 샤아도 그렇듯 실제로 3배 빠르지는 않다. 그래도 기분은 세배 빨라진 느낌적인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실물을 봐야 정말 이쁘다를 알 수 있는 아이폰7 플러스 프로덕트 레드. 매장에서라도 한번쯤 구경해보길. 이쁘다! 그리고 아이폰은 KT! 응?


[관련글]

- 아이폰7s? 아이폰8? 무선충전 도입으로 가격 오를 것

- 아이폰7 블루투스 이어폰? 내가 쓰던 이어폰을 블루투스로 이용하는 방법

- 아이폰7 스펙, 간략 실사용 후기와 kt 사전예약 방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